어제 서울 고등법원 서관 302호에서 유정식 선생님의 재심 관련 심문기일이 열렸습니다.

 

유정식 선생님은 1975년 중앙정보부에 의해 불법 구금, 모진 고문으로

무기징역을 선고 받고 23년이라는 세월을 옥중에서 보내셨습니다.

 

46년이 넘는 세월 동안 그 억울함을 알릴 방법이 없었습니다.

지금이라도 재판부는 유정식 선생님의 재심신청을 받아들이길 바랍니다.

 

이 간절한 마음을 말로 하지 않아도 너무 잘 알고 있는 여러 선생님들이 이날 재판에 함께 해주셨습니다.

 

연구소도 끝까지 함께 하겠습니다!

(사진) 서울 고등법원 앞에서 유정식 선생님의 변호인인 장경욱, 신윤경 변호사가 재판에 대해 선생님들에게 설명하고 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