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실과정의2018.01.29 16:53

1984 처벌받지 않은 자들

 

 

“보안사요? 언제 적 얘기를 하시는 건가요?”

 

1980년대 보안사에서 벌어진 간첩조작 사건 피해자들이 최근 재심에서 잇달아 무죄를 선고받고 있는데 대한 입장을 묻자 국방부 대변인실 직원에게서 나온 첫 반응입니다. 기무사라는 이름으로 바뀌면서 많이 잊혀졌지만, 보안사는 1980년대 후반까지만 해도 한번 끌려 들어가면 성한 채로 나올 수 없다던 악명 높은 군 수사 정보기관이었습니다.

 

 

 

     (기사 원문을 보려면 다음을 클릭하세요)

https://newstapa.org/43600

Posted by 김근태기념치유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