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원풍모방 노동조합 박순애 전 부지부장 인터뷰 [인권클리닉 인터뷰] “내가 사회 발전의 주인공이라는 긍지가 있어요.” 원풍모방 노동조합 박순애 전 부지부장 인터뷰 1972년, 전국에 비상사태가 선포되고 어떠한 단체행동도 허락되지 않던 살벌한 상황에서 원풍모방 노조는 어용노조를 청산하고 민주노조를 출범시켰다. 1970년대 민주노조 중에서도 ‘전설’로 불릴 만큼 활동적인 사회 참여와 노동자 투쟁을 전개했던 자타공인 최강의 노조였다. “내가 18살 때, 그러니까 72년에 한국모방에 들어가서 회사가 원풍모방으로 이름이 바뀌고 원풍 노조가 해체되던 82년까지 10년 있었으니까, 그 역사를 모두 함께 했다고 볼 수 있어요.” 박순애 선생님은 원풍모방 노조가 정권에 의해 강제로 해체되던 당시 부지부장을 지냈다. 최강의 노조였지만 '노동계 정화조치'라는 이름하에 .. 더보기
안토니오 가우디의 성가정성당 안토니오 가우디의 성가정성당 안토니오 가우디(1852-1926) 유충희 (신부, 천주교 원주교구) 가우디는 마드리드에 이어 스페인 제2의 도시인 까딸류나 지방의 바르셀로나에서 금세공사의 아들로 태어나 1878년 건축학교를 졸업했다. 바르셀로나는 가우디의 도시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가 만든 모든 건축물들은 바르셀로나를 찾는 사람들의 중요한 관광코스이다. 당시 대부호였던 ‘돈 에우세비오 구엘’이라는 사람이 가우디의 능력을 인정하여 자신의 저택과 공원 그리고 다른 건축물의 설계를 가우디에게 위임했다. 이탈리아 피렌체의 메디치 가문처럼 구엘은 가우디라는 천재가 세상에 그 빛을 발할 수 있도록 문을 열어준 후원자였다. 두 사람의 만남은 1918년 구엘이 죽기 전까지 40년간 지속되었다. 이 기간에 가우디가 구.. 더보기
고통의 기억은 치유될 수 있는가 - 이영문 김근태기념치유센터 설립추진위원 고통의 기억은 치유될 수 있는가 -개인의 치료와 사회적 치유의 연관성 이 영 문(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인권의학연구소 이사, 김근태기념치유센터설립추진위원) 올해로 제주 4.3사건은 64주년을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여전히 우리 사회에 만연한 폭력을 보면서, 반성하지 않는 오만한 부패권력들의 잔인함과 뻔뻔스러움에 우리들 가슴은 분노로 뒤엉켜 있습니다. 개인의 심리적 성향이 중심이지만, 불가항력적인 폭력에 대한 인식이 왜곡되고 시간이 지나면서 무의식속에 내재된 분노와 두려움이 일상생활을 뒤덮게 됩니다. 집단에 가해진 무차별적 폭력에 대해 개인이 겪게 되는 정신병리에 대한 규명은 나치하의 “강제 수용소 증후군”과 같은 연구에 잘 나타나 있습니다. 또한 국내에서도 “광주민주화 항쟁”에 대한 연구보고서에도 비교적 .. 더보기